•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경기도약사회, 일본산 의약품 취급 즉각 중단 선언

경기도내 병의원 일본 의약품의 처방 중단 제안도

임중선 기자jslim1971@bokuennews.com / 2019.08.02 10:31:21

경기도약사회는 일본 아베 정부의 한국 수출규제 조치에 대해 즉각적인 철회를 촉구했다.

경기도내 모든 약국에서 일본산 의약품 취급을 즉각 중단하며 더 나아가 극일에 앞장설 것을 천명했다.

경기도약사회는 2일 '불매운동을 넘어 극일(克日)에 앞장설 것'이라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성명을 통해 "아베 정부는 진정한 반성과 함께 책임을 인정하고 자유무역주의에 반하는 수출 규제조치를 즉각 철회하라"고 밝혔다.

경기도약사회는 "이 시간 이후 경기도약사회 회원 일동은 일본 의약품 판매와 취급 일체를 중단하며 일본 제품의 강력한 불매와 일본 여행 자제를 결의한다"고 선언했다.

특히 "일본산 부정·불량의약품 신고센터를 설치해 확인된 부정·불량의약품에 대해서는 강력히 대처한다"며 "경기도내 약국과 병의원이 뜻을 같이해 일본 의약품의 처방 중단 및 국산의약품 처방조제 운동을 공동으로 전개할 것"을 제안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