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임신 중 흡연 노출 자녀, 조현병 위험 높인다"

김아름 기자ar-ks486@bokuennews.com / 2016.06.02 11:24:22

임신 중 흡연에 노출된 경우 자녀에서 정신분열증인 조현병이 나타날 위험이 높아질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메디컬 익스프레스는 미국 컬럼비아대와 핀란드 연구진이 1983년부터 1998년까지 핀란드 여성들의 출산 자료와 그 자녀를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임신 중 흡연에 많이 노출된 아이가 적게 노출된 아이들에 비해 조현병 발생률이 38%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보도했다.

연구진은 니코틴이 태반을 통해 태아의 혈류 속으로 들어가 뇌 발달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설명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